산이의 ‘I♡몰카’ 게시글 관련 안내 드립니다.

16일 새벽 1시 30분경 근무를 마치고 팀원들과 논의한 결과 일베 및 여성혐오자들의 악의적인 댓글이 확인이 불가능한 속도로 달리고 있는 상황에서

주말 동안 팔로워분들을 보호하기 어려울 것으로 판단해 삭제조치 하였습니다.

 

 

논란이 되었던 ‘I♡몰카’ 사건에 대한 사실관계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산이는 ‘I♡몰카’가 노출된 다음 위에 엑스가 쳐지는 무대를 준비했음.

2. 실제 방송이 송출될 때에는, ‘I♡몰카’가 노출되는 장면까지만 방송되었음.


3. 결국 방송에는 ‘I♡몰카’로 송출된 것이 사실임. 때문에 이에 대해 문제 제기가 이루어짐. 한사성 또한 방송 기준으로 비판에 함께함.


4. MBC는 사과문 게재


5. 산이는 원래 의도는 그것이 아니었다며 SNS에 해명을 위해 리허설 무대 영상 올림


6. 마치 ‘I♡몰카’ 송출 사실이 조작인 것처럼 ‘페미가 사실을 조작하여 선동했다’ 여론이 만들어짐.

 

실제 방송에서 ‘I♡몰카’가 띄워진 장면만 송출된 것이 사실이고, 이에 대한 사회적인 문제제기는 당연합니다.

게시물 삭제 전, 한사성은 게시물에 방송 자체에 대한 문제제기를 유지한 채 사실관계와 MBC의 사과문을 추가로 첨부한 상태였습니다.

 

이전에는 I’m speaking to you bitch play that ‘소라넷스타일’, King of 처녀받이/오빠 믿고 벌려봐, 처녀 귀야 등의 랩 가사로 물의를 빚어왔던

산이가 불법촬영에 반대하는 취지의 무대를 기획했다고 주장하는 것을 보며 세상이 변화했음을 많이 느낍니다.

 

댓글 창에서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여성혐오를 체화한 일부 남성들조차 이제는 ‘몰카는 나쁜 것’이고 이것을 취향으로 삼으면 사회적 지탄을 받게 된다고 학습해

“몰카를 반대하는 거래잖아 이 피싸개년들아 주작질 작작해”라는 댓글을 달고 있었습니다.

 

댓글 창의 여성들에게 “꼴페미 주작하는 피싸개년들 보전깨 당해봐야 정신차리지”와 같은 대댓글을 남기는 수준이지만

‘몰카를 반대하는 건 좋은 일이니 당당하게 반대(?) 댓글을 달아도 된다’라는 인식 정도는 가능해진 것입니다.

 

백래쉬가 있기 전 진보가 있었다는 것을 실감하며, 게시글 삭제를 원하지 않으셨던 팔로워분들께 양해 부탁드립니다.